소장자료


작은 것들, 이제야 보이는 소중한 것들 :김선익 시집

표지이미지
펼쳐보기

파주 : 보민출판사, 2023
168 p. : 삽화 ; 21 cm


  소장사항 : 전주교육대학교 도서관 [ 811.7 김532ㅈ ]

등록번호 소장정보
EM207505 대출가능
  • Vol.Copy :
  • 별치기호 :
  • 소장위치 : 개가자료실
EM207506 대출가능
  • Vol.Copy : C.2
  • 별치기호 :
  • 소장위치 : 개가자료실



  책소개 인터파크 바로가기

김선익 시인의 시집 「작은 것들, 이제야 보이는 소중한 것들」. 이 책은 짧지만 그 울림은 결코 얕지 않은 다양한, 바로 우리네 삶에 있어 소중한 것들에 대한 이야기를 하고 있다. 그저 덤덤한 이야기를 모았을 뿐이라고 말하는 시인이지만, 그가 풀어내는 이야기의 필력이 예사롭지 않음을 금방 느낄 수 있게 될 것이다. 또한 인생을 위로하고 토닥거리는 시인의 고백이 우리를 안타깝게도 하고 미소 짓게도 만든다. 별것 아니지만 작은 일에도 이렇게 사람들은 연연하면서 소시민적 태도로 살고 있다. 하지만 그는 이미 시인으로 제2의 인생을 살고 있다. 시를 쓴다는 것은 자신을 돌아보는 것이며, 자신과 자신이 속한 사회에 대하여 성찰한다는 뜻이다. 이에 시인은 더 깊은 사유의 세계로 나아가야 할 것이다. 시는 철학적 사고를 기반으로 하고 이는 자신과 사회를 위한 디딤돌이 되기 때문이다. 그래서 시인은 우리 사회가 더 밝고 튼튼해지길 바라고 있다.

  본문중에서

죽는 날까지 그리 한평생을 못 보다가 구름에 빗긴 별이 순간 눈에 반짝이듯 내 가슴속에 사랑의 별이 되어 그토록, 이 어린 영혼이 상처투성이니 말이다! - 본문 시 〈별〉 중에서

  목차

서문(序文) 제1부. 탁란(托卵) 작은 것들 벽두 새벽이 좋다 하고서는 아침을 맞는 자세 새벽 북한산 아침 이야기꽃 봄이 와서 조신(操身) 새봄 첫눈 첫사랑 고백 사랑, 사랑 기약 시와 인생 내가 쓴 어떤 사람의 작품 여인 그 위대함으로 희망은 꿈꾸는 때가 아름답다 흥망 천국 방랑 유객 슬픈 항해 별 제2부. 적심(賊心) 적심(賊心) 검은 별 슬픔 실연 나의 이상형 여름의 시제(時制) 사랑은 어디에 있는가 비 눈 포로가 되어 그림자 분단 먼 밤, 뭇 별 낙서 새 민어(民魚) 의기 있는 삶 반려 팽이 싸움 타인 투쟁 가식(假飾)과 순평(順平) 정의 상실 선두 포구 제3부. 전신(轉身) 전신(轉身) 고해(苦海) 인생이 낙엽처럼 나목(裸木) 바람 좋은 날 이별 조국 시정하지 못할 일 정말 몰라요 반말 떠나간 사람 이별 형식 낙엽 더 늦기 전에 수수께끼 같은 날들 빈집 조망(眺望) 부부연(夫婦緣) 배신 열매와 순(筍) 고독 참회 할미꽃 방귀 산책 제4부. 만모(晩暮) 만모(晩暮) 약자를 대하는 태도 구부러진 등 흉몽 꿈의 첫 삽 똥개 용서 너라는 운명 아메리카노 향 공감 고백 기쁨을 찾는 때 묘(妙) 벗 포도 노지 외박 눈길 소나무 촛불 초대 삶 두 가지 생각 추억마저도 늙음으로 가려 들지 않는다 추억

  저자 및 역자 소개

김선익 저 : 김선익 저
1965년 전남 장흥 출생, 1990~2023년 평 회사원 생활을 했다. 인생 제2막에 젊었을 적 꿈꾸었던 글을 써 보고자 비로소 뜻을 세웠다.


  문의

담당 연락처
단행본 대출 조우연
단행본 반납 조우연
목록 송보경
목차서비스 조우연
상호대차 조우연
수서 김민선
연간물 관리 김민선
연간물 수서 김민선
원문복사 방현옥




Site Map